내용없음10






 --------------
일본생활 정보
ㆍ조회: 211      
월세의 급료·수입 비율은 어느 정도입니까?
임대물건을 선택할 입지나 배치 다양한 희망조건이 나오는데, 우선 월세의 상한을 미리 정해 둡시다. 다양한 임대물건을 보고 이미지 그대로의 물건을 발견하면 즉시 계약하고 싶어집니다만, 좋은 조건의 인기 물건일수록 집세는 비싸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물건을 고를 때는 자신의 급료·수입에 맞는 집세의 물건인지 여부를 신중하게 판단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혼자 사는 집세의 기준이 수입의 30%가 정말인가요?
월세를 얻어 방을 구할 가장 중요하게 생각해야 점은 월세입니다. 월세는 매월 같은 금액을 지불하기 때문에, 수입에 대해 너무 높은 물건을 선택해 버리면, 매월 가계를 압박해, 자유롭게 사용할 있는 돈이 없어져 버릴 수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집세는 월수입의 30% 기준이라고 합니다. 취미에 많은 돈을 쓰고 싶다, 식사는 외식 메인, 학원에 다니는 비용을 모으고 있는데, 침실과 거실은 절대로 나누고 싶기 때문에 2 방은 필요 , 라이프 스타일이나 가치관은 사람마다 각각으로, 지역의 시세에 따라서도, 수입에 대해서 집세가 어느 정도 차지하는가는 달라집니다.
선택의 선택지를 늘리기 위해서도, 희망하는 집세액은○○~○○엔으로 폭을 두어 둡시다. 집세의 상한을 정하기 위해, 매월의 수입을 산출할 무심코 잊어버리는 것이, 급료에서 공제되는 사회보험료나 연금, 주민세. 예를 들면, 급료(액면) 20만엔의 경우, 실제로 은행 계좌에 불입되는 금액(수령) 16만엔 정도가 되어 버립니다. "월급(액면)금액"="내가 있는 금액" 아니므로 반드시 수령금액을 파악해 두세요.
집세의 예산액을 결정하기 전에는 생활비의 시뮬레이션을 실시합니다.
매달 실수령금액을 확인한 , 다음은 생활비로 매월 어느 정도 지출이 있는지를 구체적으로 상정해 둡시다. 식비, 수도·광열비, 통신비, 보험료, 교통비, 교제비, 복식비, 일용품 잡화비, 기호품비, 저축 매월의 지출을 계산한 다음, 집세로 있는 금액을 결정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돈의 용도에 있어 무엇을 우선하는지도 확실히 두면, 가계의 변통이 원활히. 예를 들면, 사는 환경에 중점을 두므로 수입의 40%정도 집세에 사용할 있도록 식비나 교제비를 삭감하는 선택이나, 저금하기 위해 주거 환경의 불편은 참고 집세는 수입의 2.5할정도로 한다, 라고 하는 선택등입니다. 매월의 지출을 파악하고, 돈의 용도의 우선 순위를 정해 두면, 자연스럽게 집세에 충당할 있는 예산액이 보일 것입니다.
월세 뿐만 아니라 관리비·공익비도 매월 지출합니다.
지금부터 처음으로 혼자 사는 사람 중에는, 매월의 집주인에게의 지불은집세뿐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사람도 있는 것은 아닐까요. 방을 빌려 사는 경우 매월 지불은 집세 이외에 관리비와 공익비라는 것이 있습니다. 임대료 예산액을 결정할 때는 관리비나 공익비를 포함한 합계 금액을 예상해 둡시다.
관리비나 공익비라는 것은 임대물건의 공용부분(현관, 복도, 엘리베이터, 쓰레기장, 주차장, 화단 ) 유지·관리에 필요한 비용입니다. 사는 사람이 쾌적한 생활을 하기 위해서는 필요한 것입니다. 관리비와 공익비는 같은 의미로 사용되는 경우가 많아 뚜렷한 차이는 없습니다. 임대물 정보를 때는 월세뿐 아니라 관리비나 공익비 금액도 잊지 말고 확인하세요.
관리비와 공익비 시세는 월세의 5~10% 정도입니다. 공용부분에 관한 비용이므로, 많은 설비, 많은 공용부분의 넓이, 건축연수등에 의해서 금액이 설정되어 각각의 물건에 따라서 다릅니다. 예를 들면, 오토락, 엘리베이터, 택배 BOX 같은 설비가 붙어 있는 물건은, 싸지 않다고 생각해 두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관리비나 공익비가 있는 경우 은밀히 살펴볼 물건 관리가 제대로 되어 있는지 체크해 두는 것도 잊지 않도록 주의하십시오.구체적으로는 복도 등의 전구가 끊어져 있지 않은지, 현관이나 복도 등의 청소가 되어 있는지 등의 점입니다.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은 곳이 있으면 관리비나 공익비를 낮춰 달라고 교섭을 수도 있습니다.
관리비·공익비가 없는 물건은 이득입니까?
임대물건 중에는 관리비나 공익비가 없는 것도 있습니다. 매월의 지출을 억제하기 위해서, 관리비나 공익비가 없는 물건은 이익이라고 생각하기 쉽상입니다만, 실은 주의가 필요합니다. 그것은 월세 가격에 관리비나 공익비가 포함되어 있는 경우도 있기 때문입니다. 경우 집주인에게 매월 지불하는 금액은 바뀌지 않지만, 초기 비용이나 갱신료 등에 영향을 줍니다. "왜냐하면, 중개 수수료, 보증금·예금, 갱신료는, 월세 개월분이라고 하는 설정이 되어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입니다. "관리비나 공익비가 없는 물건은 월세에 포함되어 있는지 여부를 반드시 확인해 두는 것이 포인트. 만약 포함되어 있는 경우는 초기비용이나 갱신료 등에서 관리비와 공익비를 공제한 월세액을 기준으로 산출해 있는지 교섭해 봅시다.
갱신료도 생각하고 저축도 잊지 마세요!
임대물건에서는 계속 살아갈 갱신료가 필요합니다. 물건에 따라 갱신 타이밍은 다르지만 2년마다 갱신료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을 것입니다. 갱신료와 갱신수수료를 합치면 대개 월세의 달치 정도가 필요하기 때문에 월세만 내면 되는 알면 월세 금액을 보고 놀라울 따름입니다. 갱신료는 살고 있는 지역에 따라서도 시세가 달라져요. 갱신료가 없는 경우나 집세의 3개월분이라고 하는 경우도. 특히, 임대의 수요가 비싼, 도쿄나 교토의 도심부라고 하는 지역에서는 갱신료가 비싸지는 경향입니다. 갱신료가 너무 비싼 경우는 갱신을 하지 않고 새로 물건을 찾아 이사하는 사람도 있습니다.갱신료의 교섭을 집주인으로 하는 것은 가능하지만, 인기 있는 물건이나 임대 수요가 높은 지역에서는 갱신료를 내리는 것은 어려울 것입니다. 임대계약을 때는 매월 납입금액뿐만 아니라 갱신료 금액까지 확인해 두고 계약갱신을 위해 필요한 저축도 잊지 않도록 합니다.
  0
3500
23 쉐어하우는 살기 어떤가요?  한일부동산 2021-03-11  422
22 새집증후군이란?  한일부동산 2021-03-22  402
21 고령자가 손놓은 「버블 시대의 별장」에 구매자가 있을까?   한일부동산 2021-03-31  391
20 지자체마다 다른 월세 보조 제도를 이용해 보세요.  한일부동산 2021-03-01  373
19 이사시 전출신고 및 전입신고에 대해  한일부동산 2021-06-08  369
18 신 내진기준으로 알아 둬야 할 것  한일부동산 2021-04-26  321
17 국내외 부자들 교토 부동산 열풍, 코로나 중에도 투자자금 유입  한일부동산 2021-05-05  304
16 임대로 입주 시 실내 설비의 고장에는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요?  한일부동산 2021-05-11  299
15 온난화 대책, 소 트림 억제를 위한 소 위의 미생물 등 먹이 연구..  한일부동산 2021-04-12  250
14 월세의 급료·수입 비율은 어느 정도입니까?  한일부동산 2021-05-25  211
13 홈 세큐리티의 기초지식을 알아봅시다  한일부동산 2021-06-22  180
12 욕실 건조기, 온수 비데 기초지식  한일부동산 2021-07-13  179
11 서향은 안돼? (창문)방향의 장점과 단점  한일부동산 2021-07-28  174
10 가스렌지, IH 인덕션 기초지식  한일부동산 2021-09-20  129
9 전기세를 낮추려면 LED 조명으로 교환해야 할까?  한일부동산 2021-08-11  126
8 공원생활을 누리기 위한 임대방 찾기  한일부동산 2021-09-06  124
123456789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