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10






 --------------
일본생활 정보
ㆍ조회: 2459      
日 야구팬에게 박찬호는 어떤 존재일까?
올해 일본 프로야구 관심거리로 떠오를 화제를 전망해 본다!
 
▲ 올해 닛폰햄에 입단한 사이토 유키 선수와 오릭스에 입단한 박찬호 선수     ©JPNews


올해 들어 일본 스포츠지들은 닛폰햄에 입단한 사이토 유키(22) 투수 소식에 지면 대부분을 할애하고 있다. 팀 합숙소에
들어간다는 소식만으로 1면 톱을 장식하는가 하면, TV 와이드쇼에서 전국 생방송으로 중계되기도 한다. 심지어 입소 다음날
사이토 선수가 먹은 음식 메뉴도 1면 톱에 올라온다.
 
그가 입단한 곳은 퍼시픽 리그의 홋카이도 닛폰햄 파이터스다. 지난해까지는 '히초리'란 이름으로 인기를 끈 재일 코리안
'모리모토 희철' 선수가 있던 구단이다. 일본 프로야구는 요미우리 자이언츠가 있는 센츄럴 리그(세 리그)가 오랜 세월 인기를
끌고있지만 사이토 유키의 입단으로 "파 리그의 시대가 왔다"는 야구 팬들도 많다.
 
2006년 여름 고시엔(고교야구 전국 선수권) 결승전에서 현재 도호쿠 라쿠텐에 있는 다나카 마사히로 투수와의 혈투 끝에
사이토의 와세다 실업고가 우승한 시합은 많은 일본인들의 머릿 속에 명승부로서 자리잡고 있다. 이후 사이토 선수는
와세다 대학으로 진학해 4년간을 더 뛰었다.
 
올해 프로야구는 역시 닛폰햄VS라쿠텐=사이토 유키VS다나카 마사히로의 대결이 가장 큰 흥미를 끌 전망이다. 그리고
그 싸움에서 사이토가 제대로 실력을 발휘할 수 있을지도 업계 내에서는 큰 관심거리다. 실제 사이토 선수에 대해서
"고교시절이 선수생활의 정점"이라고 하는 평가가 높다. 다나카 선수에 비하면 기초 체력, 체격 면에서 열등하다는 것이다. 
 
현재 일본 매스컴은 '전부 닳아 없어질때까지, 사이토의 화제로 뽑아먹을 수 있는건 전부 뽑아먹자'는 천박한 태도마저 보인
다. 이른바 유효기간이 올 때까지 전부 소비할 수 있는건 소비하려는 자세다. 그러고나서 질리면 버린다.
 
이것은 매스컴의 어쩔수 없는 측면이지만 정말 '일류' 스타는 그러한 취급을 당하면서도 진짜배기로 거듭난다.
사이토 유키도 그 한계를 명석한 두뇌와 기술로 뛰어넘을 수 있을지 승부의 갈림길에 놓이게 될 것이다.
  0
3500
112 日 사케 수출량 과거 최고. 韓 특히 인기!  한일부동산 2011-02-21  2610
111 위험한 10원 경매, 일본은 이미 골머리  한일부동산 2011-02-20  2290
110 일본인이 싫어하는 한국음식!  한일부동산 2011-02-20  2490
109 日교사와 성관계 여고생 "퇴학 정당한가"  한일부동산 2011-02-18  2787
108 국제 특허 출원 건수 일본2위, 한국5위  한일부동산 2011-02-18  2350
107 일본43년만에 GDP 세계3위 전락!  한일부동산 2011-02-18  2390
106 일본 아이돌 열애설, 파경설 반복하는 이유는?  한일부동산 2011-02-17  2754
105 반지하방에서 탄생한 시크릿 日집중조명 [1]  한일부동산 2011-02-11  3623
104 분화 간격 짧아지는 신모에다케 화산, 전문가 의견 엇갈려  한일부동산 2011-02-05  2596
103 중국・일본과 영토분쟁중인 타국 반응  한일부동산 2011-02-05  3481
102 아키하바라 '보행자 천국' 2년 7개월만에 재개!  한일부동산 2011-02-05  2455
101 日 방송, 韓 삼성에 이례적 '극찬' 눈길  한일부동산 2011-02-05  2538
100 도쿄돔 놀이기구 추락사, 안전불감증이 원인?  한일부동산 2011-02-02  2815
99 뭐? 인기 개그맨 월급이 겨우 7만엔?  한일부동산 2011-02-02  3442
98 일본 신모에다케 화산 분출 계속 이어져  한일부동산 2011-01-29  2604
97 카라 日 드라마, 시청률 신기록 세우나?  한일부동산 2011-01-29  2316
123456789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