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10






 --------------
일본생활 정보
ㆍ조회: 2436      
반지하방에서 탄생한 시크릿 日집중조명
[일본미디어소식] 주간지 인터뷰 "한 방에서 넷이 자고, 휴대폰 없어요"
 
"결성으로부터 2개월만에 데뷔. 그러나 꿈같은 연예인 생활은 잔혹한 것이었다. 휴대전화를 압수당하고 기숙사는 어두운 반
지하방이었다"

아사히 신문에서 발간하는 주간지 아에라 14일 호에서 국내 4인조 걸그룹 시크릿의 결성부터 인기를 얻기까지 3페이지에 걸

쳐 인터뷰 기사를 실었다. 최근 동방신기, 카라 등 소속사와의 이른바 '노예계약' 문제로 한국 연예 시스템이 주목받고 있는 가
운데 시크릿의 눈물겨운 반지하방 데뷔시절이 자세하게 소개되어 눈길을 끈다. 


소녀시대 '게다리춤', 카라의 '엉덩이춤' 등 한국 아이돌 그룹 인기곡에는 반드시 '포인트 댄스'가 있다고 설명한 아에라는
2010년 포인트댄스를 이용하여 가장 성공한 그룹으로 시크릿을 소개했다.

시크릿은 멤버 각각 다른 소속사에서 연습생 시절을 보내고 있던 중 현재 소속사 대표가 픽업하여 만들어진 그룹. 시크릿 결
성당시 회사 대표는 "군대같은 혹독한 환경에서도 견뎌낼 수 있는 근성이 있고, 규칙을 지킬 수 있는 성실한 아이만 뽑겠다"며 말투며 예의, 성격까지 골라 이들을 선택했다. 

그러나 생각보다 훨씬 혹독했던 숙소 생활은 약 1년 간 계속되었다. 반지하방에 커튼이 없어 알루미늄 호일을 바르고, 방이
하나밖에 없어 4명이서 북적이며 한 방을 썼다. 그러나 이런 환경이었기에 한층 간절하게 성공에 대한 투지를 불태웠다는 4
명.

"네 명이 함께 있을 수 밖에 없어서 바로 친해졌고, 환경이 열악했기 때문에 더욱 성공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우리의 성공
은 일단 반지하를 탈출하는 것이었다" 시크릿 징거는 인터뷰에 답했다.

데뷔곡  'I WANT YOU BACK'은 참패였다고 회상했다. 실력있는 걸그룹들 사이에서 위축되었던 탓이라고.

"자신이 없었다기 보다는 자신을 믿지 못했던 것 같다. 그러나 거기서 포기하지 않았던 이유는 '만일 앨범이 2~3장 팔린다고
해도 너희들을 버리지 않겠다'고 약속해준 사장님 덕분. 데뷔곡이 안 팔리면 해산시키는 소속사도 많은데 이런 말을 듣게 되
어 감격했다" 멤버 지은은 데뷔곡의 실패가 오히려 약이 되었다고 말했다. 

연습시간은 하루 12시간 이상. 이후 시크릿은 '매직', '마돈나'로 연타석 홈런을 터트렸다.

"2곡 다 엄청난 체력을 요하는 댄스였다. 한 번 출 때마다 체중이 500그램씩 빠질 정도. 그래서 우리는 '칼로리 소모 댄스'라고 불렀다. 따로 다이어트가 필요없을 정도로 살이 빠졌다" 멤버 효성은 이렇게 회상했다.

TV 음악프로그램에 한 번 출연할 때마다 리허설을 포함, 다섯번씩은 같은 춤을 췄고, 심할 때는 하루 스무 번 이상 무대에 올
랐다고 한다. "적응이 안됐을 때는 무대에서 내려오면 걷지도 못할만큼 후들거렸는데 지금은 근육도, 체력도 생겨서 몇 번을 춰도 끄떡없다. 참고로 마돈나 댄스는 한 곡당 54회 팔을 흔들고, 매직은 72회 흔든다"며 스스로 세어봤다는 선화.

그렇게 혹독한 과정을 거쳐 이제는 자신감도 생기고 드디어 소원이던 지하방 탈출까지 이뤄낸 시크릿. 지난해 연말전에 이뤄
진 이 인터뷰에서 "음악프로그램에서 1등 해보고 싶다" "연말 수상식에서 상을 받고 싶다" 등의 목표를 말하던 그녀들은 어느
새 평생 한번뿐인 골든디스크 신인상 수상그룹이 되었고, 올해엔 '샤이보이'로 가요프로그램 1위를 휩쓸고 있다.

 "노력한만큼 돌아온다" 효성의 말로 끝을 맺으며 시크릿의 인터뷰 기사를 마치고 있는 아에라. 그리고 시크릿은 여전히 한 방에 네 명이서 같이 자고 여전히 네 명 다 휴대폰을 가지고 있지 않다고 전하고 있다.
  0
3500
147 일본 미국산 소고기 수입 일부 중지  한일부동산 2011-02-18  1193
146 국제 특허 출원 건수 일본2위, 한국5위  한일부동산 2011-02-18  1221
145 일본43년만에 GDP 세계3위 전락!  한일부동산 2011-02-18  1315
144 일본 아이돌 열애설, 파경설 반복하는 이유는?  한일부동산 2011-02-17  1511
143 반지하방에서 탄생한 시크릿 日집중조명 [1]  한일부동산 2011-02-11  2436
142 日 또 인터넷 무차별 살인예고 '충격'  한일부동산 2011-02-11  1479
141 ANA, 수하물 조건 완화, 현행 20kg -> 최대 46kg  한일부동산 2011-02-11  2310
140 분화 간격 짧아지는 신모에다케 화산, 전문가 의견 엇갈려  한일부동산 2011-02-05  1421
139 중국・일본과 영토분쟁중인 타국 반응  한일부동산 2011-02-05  2183
138 무카이 오사무 - 지금 일본녀가 가장 사랑하는 남자  한일부동산 2011-02-05  3042
137 아키하바라 '보행자 천국' 2년 7개월만에 재개!  한일부동산 2011-02-05  1254
136 日 방송, 韓 삼성에 이례적 '극찬' 눈길  한일부동산 2011-02-05  1362
135 도쿄돔 놀이기구 추락사, 안전불감증이 원인?  한일부동산 2011-02-02  1578
134 '제 2의 기타노 다케시' 노리는 개그맨 감독?  한일부동산 2011-02-02  1580
133 뭐? 인기 개그맨 월급이 겨우 7만엔?  한일부동산 2011-02-02  2317
132 일본 신모에다케 화산 분출 계속 이어져  한일부동산 2011-01-29  1355
12345678910,,,12